시작페이지 지정 / 즐겨찾기 추가
게임뉴스 게임매니아 게임소개 커뮤니티 쉼터&갤러리 자료실 On매니아
온라인뉴스 | 신작&베타소식 | 게이머뉴스
이벤트뉴스 | 신서버소식 | 미리보는 게임 | 기획기사

 게이머 뉴스 |

포인트 - 글등록: 30점(12시간내 5개) / 코멘트: 1점
엽전 - 글등록: 30냥 / 코멘트: 5냥


[신청] 최초의 사이드 스크롤 게임..?
[신청] 최초의 사이드 스크롤 게임..?
라이니시스●  날짜: 2006.07.22 18:06:56 조회: 1,892 추천: 3



'메이플 스토리'
몇년전에 오픈해 1천만 회원을 넘어선 넥슨사의 또하나의 대작 게임입니다.
그래서,이번에는 메이플스토리 대하여 파해쳐 볼까 합니다.

최초의 온라인 사이드스크롤 게임
요즘 최초의 3D 사이드 횡스크롤 루딕스 온라인이 개발중이라고 들었습니다.
하지만 2D와 온라인게임 최초라고 생각하면 메이플스토리라고 할수있지요.


일단 사이드 스크롤에 대해 알아보자면...?

↑위와 비슷한 입채로,  앞,뒤 로만 가는 것입니다.
당시 최초의 사이드스크롤 이란 것으로 유저들을 끌어들였고, 지금도 많은 유저가 하고있습니다. 4명중 1명이 했을정도라니 대단하다고 봅니다.
일단 넥슨사에 있는 설명글을 가져오자면..


MapleStory는 세계 최초로 사이드 스크롤 방식으로 새로운 MMORPG의 시대를 열었고, 이제는 2D 그래픽 게임의 정점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누구나 쉽게 경험할 수 있게끔 간편한 게임조작과 깔끔하면서도 귀여운 캐릭터들로 새로운 게임스타일을 제시합니다. 기존의 온라인 게임의 특징을 기반으로 다양한 요소들을 게임 내에 도입하여 게임을 만들어 나가며 즐길 수 있습니다.



윗글은 메이플스토리 홈페이지에 나와있는 넥슨사의 설명입니다. 어디를 찾아봐도 사이드 스크롤에대한 설명이없길래 간단하게 이것만 알아 주시면 될것같습니다.

'평면으로 앞뒤로 가는게임'


메이플 스토리의 특징..?

위에 말씀드린 사이드 스크롤 방식이라는 게임도 특징이 될수있습니다.
하지만 아기자기한 캐릭터와, 여러가지의 자기 개성대로 꾸밀수 있는것도 하나의 특징이 아닌가 싶습니다.

메이플 스토리를 오래한 사람의 얘기를 들어보면, 아기자기한 캐릭터가 마음에 들었다는 사람도 있으니깐 말이죠.

또하나의 특징으로 꼽자면 커뮤니티성이 아닌가 싶습니다.
유저들끼리 모여서 만남의 시간(미팅)을 가지고, 많은사람들을 만나고, 길드에 가입해 또 다른 사람들을 만날수 있는거지요.

많은 특징으로 사랑받는 메이플 스토리 이지만, 제가 생각하는것과 겹치는 것을 적어보았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꼽는 단점..?

'자리'라는 개념입니다.
횡스크롤 게임이다보니, 어쩔수없이 자리라는 시스템이 생겨날수 밖에 없었습니다.
수많은 사냥터, 초렙부터 시작하여 고렙까지 자리라는 것이 사람 엄청 속썩이죠.
자리를 게임돈으로 사고파고 까지 하는정도니까요.


또,'비매너 유저'입니다.
유저들이 만들어가는 게임이다보니, 그리고 아기자기한 캐릭터로 저연령층이 많이모이는 넥슨사의 게임의 특징에 인해 어쩔수없이 비매너 유저들이 생길수밖에 없습니다.
많은사람들이 비매너 유저들에게 질려서 떠나는 사람이 많았죠.


또,'초기자금' 입니다.
초기자금 없이는 못해먹을 게임이라고 소문이 자자하죠.
초기자금 없어도 할수는 있어도, 남들보다 몇배나 느린 사냥속도와, 파티퀘스트를(이하파퀘)를 아이템을보고 끼워주지 않는 일도 다반사죠.
그래서 사람들이 리니지와 비슷하게 현질이나, 주변의 친인들에게 도움을 청하지 않나 싶습니다. 둘다 없는 사람은 어쩔수없이 떠나갈수 밖에 없었죠.


마지막으로, '반복사냥' 입니다.

현재야 퀘스트가 많이 생겨서 지루하지 않겠지만 (파티퀘스트 영향) 그런것도 없었던 시기에는 암울 그자체였습니다.
그당시 자리싸움이 훨씬 심했죠.[사냥터도 많이 없었으니..]
엄청난 노가다성으로 30렙 이전, 혹은 40도 못찍고 접으신분들이 많다고 들었습니다.
꾸준히 사냥밖에 하지 못하는 현실이지요. 파티퀘스트를 못할 레벨이되면, 자리전쟁과 별도움도 안되는 퀘스트를 깨러다니기 일수고, 계속 무한으로 한마리 한마리 잡아가야되는...고레벨가서는 파티를 하기때문에 어느정도 질리지 않는다만, 초렙때 그것을 견뎌내라 하는게 조금 그렇군요.


하지만...?

단점들도 하나둘씩 극복해 나가고 있는 현실이 참 마음에 듭니다.
곧있으면 고렙들을 위해 4차전직이 나오고, 여러가지 사냥터 추가와 아이템 추가, 수많은 이벤트가 유저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사냥하기도 바쁜데 무슨 얼어죽을 이벤트야 하는 분들도 있을것이고, 이벤트 시즌을 통해 훨씬더 많은 재미를 누려보자는 사람도 있을겁니다.
하지만 각자의 선택에 달려있을 뿐이지요.

사냥만을 하는 유저를 위해 경험치 이벤트와 드롭율 이벤트도 열고 있다고 알고있습니다.
여름시즌, 메이플스토리도 즐겨보는건 어떨가요^^?

여러분들의 선택에 달려있습니다.


불타는소주
매크로....유저들이 동영상으로 찍어서 신고해도 고객센터에서는 처리못한다고 답번오는 당당함에 떠나신분들도 꽤 됩니다....

현재 108렙.... 메이플은 어느정도 레벨이 올라가야 재미가 있더군요...+_+
2006-07-23
04:49:09

 


타르
메이플..초노가다만 아니면 할만할 게임일텐데요.. 2006-07-23
11:03:29

 


Ryn_Y
밑의글들보단
이글이 훨씬 더나은듯...

라이니시스님이
명기되실수도 ㅎ_ㅎ???????
2006-07-23
12:52:21

 


샒샒
자금없이 못하다뇨..-_-;;

마법사로 시작해도 자금없어도 잘만 했었습니다만..
2006-07-23
22:51:31

 


불타는소주
자금없인 못한다는말이...남들보다 사냥속도가 느리고, 커닝파퀘에서 파티 잘 해주지않아서 제대로 게임하기 힘들다..이런 뜻이 아닐까요;; 2006-07-24
05:08:02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온라이프 명예 기자단을 모집합니다.  [39]   2003/03/13 73 9666
2929  카오스잼 서비스 중지  [1]  산타나 2008/03/18 0 2675
2928  풍류공작소 오픈베타 중지  [8]  미하루 2008/03/18 3 3501
2927  젠온라인은 부활을 꿈 꾸는 중~  [2]  패자 2008/03/06 1 2582
2926  섹스게임 쓰리필 아시아 서비스, 한국은제외  [31]  강물처럼 2008/02/25 17 13969
2925  웹젠" 파르페스테이션 26일 OBT [오픈베타테스트]  [9]  Kis세자르 2008/02/24 7 4062
2924  프-리스톤테일2 막장운영으로 시작.  [12]  컴백했음 2008/02/22 10 4061
2923  마비노기 북미판 프리오픈베타  [4]  레토 2008/02/16 3 3120
2922  프리스톤테일2 이니그마 2월 29일 오픈베타  [1]  뻐터프린뚜 2008/02/15 0 4749
2921  디제이맥스 3월 21일 서비스종료  [3]  항상마지막 2008/02/03 3 3079
2920  -네버엔딩사가 1월31일 대규묘 업데이트-    소랑의하루* 2008/02/01 0 2758
2919  ez2on 2차 프리오픈베타 실시     2008/02/01 0 2371
2918  [데카론] 파티 VS 파티 시스템 추가    광뜬하루 2008/01/29 0 2500
2917  [미르의 전설2] 창고 비밀번호 시스템 도입  [1]  광뜬하루 2008/01/29 0 2781
2916  프리스톤 테일2, 사전 공개 테스트 오픈(Preopen Beta test) 안내  [3]  Kis세자르 2008/01/29 2 4098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96]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zero
온라이프존 시즌3가 오픈 하였습니다.
최신 게임 정보를 확인 하실려면
온라이프존 시즌3로 이동하세요. [클릭!]

본 사이트에서는 2008-03-21 이전 자료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래 정보는 시즌3의 최신 정보입니다.
회사소개 | 제휴문의 | 보도자료접수 | 광고문의 | 유저문의 | 온라이프이용약관
온라이프존의 각 게시판에 올려지는 게시물들은 회원들이 직접 올린 것이며, 모든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Copyright 2001-2007 OnLifeZone.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