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지정 / 즐겨찾기 추가
게임뉴스 게임매니아 게임소개 커뮤니티 쉼터&갤러리 자료실 On매니아
비평&토론 | 명예기자단 | 칼럼&분석 | 게이머리뷰 | 온프신문고
온라인탐험기 | 공략&노하우 | 게임의 추억 | 지존을 찾아서

 게임 비평&토론 |

포인트 - 글등록: 30점(12시간내 4개) / 코멘트: 1점
엽전 - 글등록: 30냥 / 코멘트: 5냥


나에게 최악의 게임 던전 앤 파이터
나에게 최악의 게임 던전 앤 파이터
베리  날짜: 2007.07.09 08:38:27 조회: 2,277 추천: 6


1년 전 여름에 더운 날씨 때문에 친구와 피시방을 가게 되었다.

그때 친구가 던파를 추천했고, 그때는 신선했던 던파의 모습에 시작하게 되었다.

처음 던파에 가장 불만이 많았던 것은 피로도 이다. 한가지 캐릭터를 꾸준히 키우는 것이 좋았던 나는 피로도 때문에 한참 게임을 하다가 그만 두거나, 두 번째 캐릭터를 만드는 것에 상당히 불만이 많았다.(물론 결장도 있기는 하지만 본인은 결장에 관심이 없었다.)

게임 중독성을 줄이기 위해서 피로도를 만들었다고 하지만, 그것 보다는 다른 이유가 있다는 것을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고 있을 것이다.

내 생각에는 하나의 캐릭터에 만족하지 못하고 2,3 번째 캐릭터를 만들어서 좀더 캐쉬 아이템의 비중을 높이는 것, 또 레벨을 늦게 올림으로써 사냥터나 만렙 문제 등을 좀더 늦췄을 것이다. 며칠 안으로 만렙이 되는 것을 막기위해서는 경험치를 심하게 내리는 방법보다 이 방법이 훨씬 이익이 있었을 것이다.

처음에 피로도 문제로 며칠 만에 그만 두고, 그후 몇 개월이 지나서 다시 시작하게 되었다.

그때 친구가 군대를 가버리는 바람에 나에게 많은 아이템을 주고 갔는데, 그 덕분에 나는 이번에 던파에 빠져들게 되었다.

그러나 여전히 불만은 많았다. 일단 캐릭터의 밸런스가 이때까지 했던 게임중에 최악이었다. 매번 패치가 되면서 캐릭터의 미래가 완전하게 달라졌다. 옛날에 엄청나게 약했던 캐릭이 어느날 완전 새로운 모습으로, 이해하지 못할 정도로 강해지는 것을 몇번 보았다.

정식서비스를 시작했던 게임이 마치 베타 테스트를 하는 것 같은 패치는 눈살을 찌푸리게 만든다. 도대체 무엇 때문에, 무슨 이유로 정기점검을 그렇게 많이 하는지 모르겠다. 가끔 PC방 밤샘이를 하기 위해서 10시간 계정을 넣었다가 갑자기 5, 7시간 정기점검을 하면 정말 기분이 나빠진다. 그리고 요즘에는 점검 시간을 연재하는 것이 당연하게 여기고 있다. 10시간 계정을 넣기 전에는 언제나 집에서 공지사항을 봐야한다.

운영진이 유저들을 이렇게 개 같이 보는 게임도 처음 본다. 어떤 친구가 이유 없이 영정을 당했는데 메일이나 전화로 문의를 했지만 항상 같은 대답이었다. 결국 친구는 욕설을 내뱉으며 던파를 접었다. 개여x사건, 패팬사건등 운영자들의 개만도 못한 짓거리는 정말 실망스럽다.

사냥터도 상당하게 한정되어 있어서 패턴이 똑같고, 빠르게 지루해진다. 후반에는 사냥보다는 결장을 찾게 되는데... 도대체 내가 왜 그렇게 열심히 했는지 모르겠다. 진짜 열심히 키웠던 캐릭터가 레벨10에 아이템 맞춘 보정 캐릭터에게 힘 없이 죽는 것을 보고 허무하다.

지금은 친구의 부탁이나 이때가지 모은 아이템들을 팔기 위해서 잠깐 들어가고있다.

옛날에 재미있게 했던 어둠의전설, 또는 다른 온라인 게임을 찾을 생각이다.




팔라딘
그렇죠 똑같은 패턴에.. 지겹죠..

저도 그래서 미련이 조금남았는데 모 다클써클 사건떄문에 미련없이 그냥 확접었습니다

나머지 돈은 항아리로 날리고 ㄱ-
2007-07-09
11:34:32

 


교복보이
저도 키우던 캐릭 처분해버렸고

현질에 눈먼 사람들 돈좀 조금더 긁어내다가 접을겁니다 ㅎㅎ

던파만큼 사람들 주머니 잘여는게임도 없죠 "농락당한다"랄까요? ㅋㅋ

전 절대 던파에 제 돈주고 안쓰고있습니다. 돈쓰는게 기분나쁠정도로 더럽게 돈 범..
2007-07-09
20:22:57

 


holy
음..저는 보스몹 농락하는 재미로 아직까지 하고있습니다...
새로운 연계기나 꼼수를 찾아내기 위해 한다고 할까?

D&D를 자주하는 것 같이...그냥 두들겨 패는게 좋아서 그럴지도..
2007-07-09
23:39:54

 


은랑
10 보정 케릭에 당할정도라면 일단 Lv40이상정도 되고

컨트롤이 딸리신다는건대....

충분히 스킬과 컨트롤로 잡을수 있습니다.

저는 Lv40 배틀메이지로 10보정거너 랜드러와 퍼니셔를 주로찍은듯한

거너가 10짜리 유물 보우건 +10짜리를 들고있었는대

저와 싸워서

재가 구냥 이겨버렸습니다...

그리고 보정빨은 언제까지 갈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보정빨로 겜하면 금방 질리게되있습니다.

계다가 체널전 추가되는곳에선 보정같은게없어서 Lv 높은사람이

유리하게 만들어지는곳도 있다는걸 아셔야 합니다.

그리고 점검이 많은 이유는

우리나라에서 정말 현금되는 게임이기 때문에

짱깨들이나 해커의 침입이 끝이없기때문이죠

이재까지 몇번당했는지 몰라도 다 이겨냈습니다.

서버켜놓고 그냥 점검도안하고 냅두다간

언제 털려버릴지 모릅니다

양해는 해줘야죠
2007-07-11
00:24:05

 


항상마지막
보정의 경우는 고렙이 열심히 키운만큼의 대가를 못받는 뭐같은 밸런스라는거죠
서버점검은 자주 하는건 뭐라 안하는데 연장하는걸 당연하게 생각하는 네오플이고
(이젠 유저들도 한두시간 늦게 잡고 끝날거라 생각하죠)
서버점검을 하면 좀더 좋은 모습이 보여야 하는데 이건 무슨 점검을 할때마다
버그만 계속 생기니
2007-07-15
07:06:23

 


같이놀자
정말 밸런스는 할말이 없는 게임이죠. 밸런스 최악의 게임~ 2007-08-31
14:11:56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5653  온라인게임의 OST 당신은 한번이나 들어보십니까 ?  [24]  Kis세자르 2007/07/14 14 2699
5652  컨트롤과 격투대전게임의 mmorpg 최강자는?  [41]  하데스 2007/07/13 23 7380
5651  현금으로 가상의 물건을 구입하는 것..  [62]  최누 2007/07/12 14 3038
5650  그건 네 생각이고..남이 뭘 하든 참견마세요..  [11]  최누 2007/07/12 8 2256
5649  작업장에 대하여(현질에대해 긍정적인 분만 보세요)  [6]  ㅇㅇㅇㅇㅇㅇ 2007/07/10 3 2305
5648  현질 말입니다 저도 한마디만 할게요  [23]  사랑 2007/07/10 9 2351
5647  생각해보니 그말도 틀리지 않다..  [8]  holy 2007/07/09 1 2251
5646  몇백만어치의 아이템 현질...  [34]  내친구반달 2007/07/09 15 3271
 나에게 최악의 게임 던전 앤 파이터  [6]  베리 2007/07/09 6 2277
5644  제가 느낀 현질의 느낌이란게....  [6]  holy 2007/07/08 4 2258
5643  게임의 노가다...필요악!  [5]  유라시아 2007/07/08 4 2258
5642  게임을 어떤 목적으로 하시는지 심히 궁금하군요-_-  [14]  나그네v 2007/07/08 7 2394
5641  왜 모든것은 노가다로 통일 되는가?  [7]  바드의길 2007/07/08 5 2372
5640  게임의 현질-정말 정당한것인가.  [21]  ‡아름드리‡ 2007/07/07 12 2312
5639  그냥 토론합시다~!  [7]  유라시아 2007/07/07 5 2275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 31 [32][33][34][35][36][37][38][39][40]..[40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ro
온라이프존 시즌3가 오픈 하였습니다.
최신 게임 정보를 확인 하실려면
온라이프존 시즌3로 이동하세요. [클릭!]

본 사이트에서는 2008-03-21 이전 자료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래 정보는 시즌3의 최신 정보입니다.
회사소개 | 제휴문의 | 보도자료접수 | 광고문의 | 유저문의 | 온라이프이용약관
온라이프존의 각 게시판에 올려지는 게시물들은 회원들이 직접 올린 것이며, 모든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Copyright 2001-2007 OnLifeZone.net All rights reserved.